‘2018 S/S 인디브랜드페어’ 개최

패션협회, 9월 14~15일 aT센터서
남·여성복, 잡화 등서 163개사 참가

 

 
한국패션협회(회장 원대연)가 오는 9월 14일부터 15일까지 aT센터에서 ‘2018 S/S 인디브랜드페어(Indie Brand Fair)’를 개최한다.

산업통상자원부의 ‘유망디자이너 발굴 및 육성 지원 사업’의 일환인 이번 행사는 크리에이티브 디자이너 브랜드에게는 새로운 유통 및 패션업체의 바이어를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유통 및 패션업체에는 빠르게 변화하는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새롭고 다양한 콘텐츠를 확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주는 비즈니스 전문 전시회(B2B)이다. 브랜드 런칭 7년 미만의 다양한 크리에이티브 디자이너 브랜드들이 참가한다.

올해 참가업체 수는 총 163개사로, 패션협회는 백화점, 편집샵, 온라인유통, 쇼핑몰 등 유통업체 전문가들의 심사를 통해 상품성, 비즈니스 역량, 성장 가능성 등을 심사 기준으로 여성복 60개, 남성복 31개, 패션잡화 72개(가방, 구두, 액세서리 등)를 선정했다.

또한 전시의 효율적 진행을 위해 유통 및 패션업체 대상 바이어 사전 등록을 진행하고 있으며, 보다 원활한 상담을 위해 8월말 참가브랜드와 사전등록 국내외 바이어간 상호 정보를 공유해 보다 실질적인 사업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패션협회는 AFF(아시아패션연합회), 패션 관련 단체, 현지 에이전시와의 연계를 적극 활용해 한국의 크리에이티브한 디자이너 브랜드와 비즈니스 연계를 희망하는 중국, 일본 및 동남아 바이어를 적극 유치하고 있다. 또한 중국 최대 SNS 플랫폼인 위챗(Wechat) 공공계정 및 페이스북을 통해 팔로워와의 교감을 넓힘으로써 참가브랜드의 국내외 홍보 마케팅도 적극 지원하고 있다.

패션협회는 인디브랜드페어의 사업성과가 일회성에 그치지 않도록 하기 위해 패션비즈니스기반교육, 인큐베이팅 지원, 중국 및 동남아 온라인몰 입점, 대한민국소비재수출대전, 신세계 스타필드 고양점 입점 등 다양한 사후 지원사업을 끊임없이 연계 운영하고 있으며, 그 결과 참가 브랜드 규모 또한 매 회를 거듭하며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인디브랜드페어에 참관을 희망하는 바이어 및 패션업체 관계자들의 사전등록은 8월 25일까지이며, 사전등록 바이어에게는 참가업체 정보와 행사 안내를 미리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가 제공된다. 참관 신청 및 행사의 세부일정은 인디브랜드페어 홈페이지(www.indiebrandfair.com)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