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징 신소재 전시회 및 트렌드 설명회 개최


 
친환경 셀룰로오스 섬유 선두 기업인 렌징사가 오는 11월 8일 오후 2시부터 노보텔 강남에서 세미나와 신소재 전시회를 진행한다. 렌징코리아에서 주관하는 이 행사는 동북아시아 섬유 업계 주요 고객들과 함께 새로운 개발 아이디어를 공유하며, 신제품을 평가하고, 여러 나라의 참가자들을 서로 연결해 비즈니스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기회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세미나는 오후 2시부터 3시 20분까지 PFIN 의 18/19 F/W 트렌드 설명에 이어 렌징 섬유 소개가 있을 예정이며, 이후 올해 새로 개발한 렌징 소재의 원단 전시 및 상담이 이어진다.

지난 6월, 렌징 혁신소재 콘테스트 공고가 나간 이후 한국, 대만, 일본, 홍콩에서 텐셀 혁신 소재, 렌징 모달 혁신 소재, 마이크로모달, 텐셀 마이크로를 사용한 천상의 부드러움, 렌징 모달 컬러를 사용한 색의 여행이라는 4가지 분야에 총 256개의 원단이 접수됐다. 이중 예선을 거친 111개의 원단이 이 전시회에서 선보일 예정이며, 상위권에 포함된 톱 20가지 원단 중 5가지 작품에 총 2천만원 가량의 상금과 상패가 수여된다.

이번 행사의 후원 업체인 삼일방, 비전랜드, Camangi(Umorfil), Tainan spinning, 대농, TORAY, Chia Her에서 신제품을 전시해 바이어 상담을 진행하며, 한국, 대만, 일본의 신진 디자이너와 협업한 의류 제품도 전시할 예정이다. 행사 참여를 원하는 업체는 렌징코리아(전화 : 02-782-6131)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