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6회 대한민국패션대전’ 개최 공고… 9월 5일까지 신청 접수

산업부, 유망 디자이너 발굴 및 육성 지원 사업
대상 5천만원 등 수상자에게 총 7,400만원 제공

 

지난해 열린 대한민국패션대전 본 행사 모습.

 
한국패션협회가 주관하는 ‘제36회 대한민국패션대전’이 올해 세부계획을 발표하며 시작을 알렸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추진하고 있는 유망디자이너 발굴 및 육성 지원 사업인 대한민국패션대전은 현 트렌드에 맞는 심사기준 및 심사과정으로 변화를 주었고, 비즈니스 기반 구축을 위한 수상자 특전도 확대되어 그 어느 해 보다 높은 관심과 참여가 예상된다.
 
참가 자격은 한국 국적 보유자로 브랜드 운영 디자이너, 업계 소속 디자이너, 창업 예정디자이너, 패션관련학과 재학생 등이다. 대상인 대통령상 수상자에게 5,000만원 등 수상자 전원(6명)에게 비즈니스 지원금 총 7,400만원이 제공되며, 창업 및 브랜드 컨설팅과 SNS 통한 브랜드 홍보, 무신사 스튜디오 6개월간 입점, B2B 전시회인 인디브랜드페어 참가를 통한 유통시장 연계를 지원한다.
 
응모분야는 여성복 또는 남성복으로 올해 변경된 심사과정은 1차 비주얼 이미지 심사로 오는 9월 13일(목)까지 자유주제에 따른 5개 착장의 비주얼 이미지 심사자료를 웹하드(www.webhard.co.kr) 웹페이지를 통해 파일 형식으로 제출하면 된다.
 
1차 합격자 40여명 대상으로 진행하게 될 2차 컬렉션 PT 심사는 오는 11월 20일, 1차 심사 때 제안했던 5개 착장의 실물 의상을 디자인력, 창의성/혁신성, 컬렉션 구성능력과 시장에서의 상품화 가능성에 대해 평가 받게 되며, 최종 본선 진출자 6명은 오는 12월 5일(수), 본 행사 무대에 오르며 페이스북, 유스트림 등 SNS를 통해 전 세계로 온라인 생중계된다.

참가신청 마감은 9월 5일(수)까지 온라인 접수로 진행되며 행사 세부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www.koreafashioncontest.org)  대한민국패션대전은 매년 500여명 이상이 지원하는 관심과 참여율이 가장 높은 패션 컨테스트로 정부 지원이 시작된 2004년 이후 배출된 역대 수상자들은 현재 20~30대 초중반으로 자가 브랜드 운영 및 패션업계 소속 디자이너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제36회 대한민국패션대전 포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