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타몰, 큐레이팅 스토어 ‘DT275’ 오픈

밀레니얼 크리에이터를 위한 큐레이팅 스토어
 

 
두타몰이 오는 12일 큐레이팅 스토어 ‘DT275’를 1층에 새롭게 오픈한다. ‘DT275’는 두타몰이 글로벌 패션 브랜드 컨설턴트이며 해외에서는 이니셜 ‘KB’로 알려진 아티스트 이규범과 함께 새롭게 선보이는 신개념 매장으로, 전시회의 큐레이터와 같이 국내외의 다양한 브랜드와 프로젝트 성격의 제품, 콘텐츠를 소개하는 큐레이팅 스토어다.

‘District’의 약자와 두타의 지번에서 따온 ‘DT275’는 동대문을 거점으로 밀레니얼 세대와 호흡하기 위해 만들어진 공간이며, 프로젝트마다 두타몰과 이규범이 선별한 트렌디 아이콘 콘텐츠가 소개된다.

‘DT275’ 매장은 전면이 강화유리 폴딩 도어로 이루어져 있는 ‘글라스 하우스’ 콘셉트로, 콘셉트 아트의 전시 공간처럼 구성되어 있으며, 스토어 한쪽 면에 설치된 대형 미디어월에서는 프로젝트를 다룬 창의적인 애니메이션이 공개될 예정이다.

신발 매니아들의 인증샷 욕구를 불러일으킬 수 있도록 매장 바닥을 강화유리로 마감하고, 셀프 촬영이 가능한 피팅룸을 만들어 경험과 공간을 중시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구성을 선보였다.

12일 오픈 시 공개될 첫 번째 프로젝트는 이규범이 만든 LA 스트리트 브랜드 ‘Emotionally Unavailable’의 국내 최초 팝업 프로젝트다.

이번에 소개될 제품은 총 10 종류로, ‘EU X Nike Air Force 1’을 비롯해 ‘EU’의 하트 로고와 ‘나이키’ 로고가 결합된 의류와 잡화로 구성되어 있다. 지난 3월 LA에서 성공적인 팝업스토어를 마치고 이어지는 국내 첫 팝업으로, 전 제품이 국가별 한정 수량 판매되는 리미티드 제품이다.

두타몰 관계자는 “‘DT275’는 밀레니얼 크리에이터들과 소통하기 위해 기획된 팝업 스토어”라며 “앞으로도 국내외 트렌디한 아티스트, 브랜드와 콜래보레이션을 지속함으로써 두타몰에 차별화된 콘텐츠를 채워 넣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두타몰은 1층을 소비자 중심의 글로벌브랜드 전략으로 재편해 운영 중이다. 국내 ‘쉐이크셱 버거’ 지점 중 매출 최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는 ‘쉐이크셱 버거’ 두타점을 2017년도에 유치했고, 지난 5일에는 약 1,000㎡(약 300평) 규모의 ‘나이키’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했다. 오는 9월에는 ‘아디다스’도 리뉴얼 오픈할 예정이다.